스포츠일반

페더러, 푸초비치 돌풍 제압..호주오픈 8강 안착

입력 2018.01.22. 15:38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스위스)가 호주오픈 8강에 안착했다.

페더러는 22일 호주 멜버른에 위치한 로드 레이버 아레나에서 열린 2018 호주오픈 남자단식 16강전에서 마톤 푸초비치(헝가리)에 3-0(6-4, 7-6<3>, 6-2)으로 승리했다.

페더러는 첫 세트를 6-4로 승리했으나 2세트에서는 타이브레이크까지 가는 접전 끝에 겨우 2-0으로 달아났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윤욱재 기자]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스위스)가 호주오픈 8강에 안착했다.

페더러는 22일 호주 멜버른에 위치한 로드 레이버 아레나에서 열린 2018 호주오픈 남자단식 16강전에서 마톤 푸초비치(헝가리)에 3-0(6-4, 7-6<3>, 6-2)으로 승리했다.

페더러는 이날 승리로 8강전에 진출, 이미 8강에 선착한 토마스 베르디흐(체코)와 준결승행 티켓을 놓고 다툰다.

지난 해 호주오픈 남자단식 우승을 차지했던 페더러는 대회 2연패를 향해 순항하고 있다. 세계랭킹 80위로 이번 대회 돌풍의 주인공인 푸초비치는 2세트까지 접전을 벌이며 페더러를 괴롭혔으나 결정적인 순간에서는 페더러에 밀렸다.

페더러는 첫 세트를 6-4로 승리했으나 2세트에서는 타이브레이크까지 가는 접전 끝에 겨우 2-0으로 달아났다. 결정적인 승부처였던 2세트 타이브레이크를 가져간 페더러는 3세트 초반부터 맹공을 펼치며 4-1로 달아나면서 쐐기를 박았다.

한편 이날 같은 장소에서 정현(삼성증권 후원)과 노박 조코비치(세르비아)의 16강전이 열린다.

[로저 페더러. 사진 = AFPBBNEWS]-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