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공식] 한국 축구, 세계랭킹 中보다 내려간다..역대 최초

강대호 입력 2017.10.12. 08:38 수정 2017.10.12. 22:54

한국 축구가 16일 발표되는 국제축구연맹(FIFA) 세계랭킹에서 중국보다 밑에 놓인다.

역대 처음 있는 일이다.

최근 A매치 3무 3패의 한국 축구는 9월 14일 FIFA 랭킹의 659점에서 10월 19일에는 588점으로 내려간다.

지금까지 단 한 번도 없던 '세계랭킹 한국<중국'이 2017년 10월 16일 현실로 된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한국 축구가 16일 발표되는 국제축구연맹(FIFA) 세계랭킹에서 중국보다 밑에 놓인다. 역대 처음 있는 일이다.

최근 A매치 3무 3패의 한국 축구는 9월 14일 FIFA 랭킹의 659점에서 10월 19일에는 588점으로 내려간다. 중국은 564→626점으로 한국을 추월한다.

한국 축구는 1998년 12월 역대 최고인 FIFA 랭킹 17위까지 올라갔다. 2014년 11월 69위까지 하락하긴 했으나 평균 39.610위로 아시아의 대표적인 강호로 군림했다.

한국 축구 선수들이 중국과의 러시아월드컵 최종예선 A조 6차전 패배 후 낙담하고 있다.
한국 축구가 10월 19일 세계랭킹에서 중국보다 밑에 놓이게 된다.
한국 축구는 FIFA 랭킹에서 중국보다 항상 우위를 점해왔다.

중국은 37위~109위를 오갔으며 평균은 72.650위에 그쳤다. 지금까지 단 한 번도 없던 ‘세계랭킹 한국<중국’이 2017년 10월 16일 현실로 된다.

한국 축구는 9회 연속이자 통산 10차례 FIFA 월드컵 본선 참가국이다. 중국은 2002년이 처음이자 마지막 예선 통과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FIFA 공식 홈페이지 랭킹 도구 화면

[dogma01@mae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