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일반

펜타프레스

[포토] 아쉬워하는 김국영 - 2017 IAAF 세계육상 선수권

PENTAPRESS 입력 2017.08.06. 08:36

[ 런던, 영국(현지) - 2017/08/05 ] 남자 100m 준결 후 아쉬워하는 김국영.

런던스타디움에서 2017 국제육상경기연맹 세계육상선수권대회 100m 경기가 열렸다.

이번 대회를 마지막으로 은퇴하는 우사인 볼트는 9초95으로 3위를 기록했다.

한국육상 최초로 남자 100m 준결선에 나선 김국영은 10초 40을 기록, 아쉽게 결선 진출에 실패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런던, 영국(현지) - 2017/08/05 ] 남자 100m 준결 후 아쉬워하는 김국영.

런던스타디움에서 2017 국제육상경기연맹 세계육상선수권대회 100m 경기가 열렸다. 저스틴 게이틀린이 9초92로 1위를 차지했다. 이번 대회를 마지막으로 은퇴하는 우사인 볼트는 9초95으로 3위를 기록했다. 한국육상 최초로 남자 100m 준결선에 나선 김국영은 10초 40을 기록, 아쉽게 결선 진출에 실패했다.

LONDON, UNITED KINGDOM - AUGUST 05 : Kukyoung KIM of South Korea competes in the semi-final of the men's 100m at the IAAF World Athletics Championship Day 2 at London Stadium in London, United Kingdom on August 5, 2017.

Photographer: Dustin Satloff / PENTA PRESS

세계를 보는 참신한 시각 - 펜타프레스

관련 태그
펜타프레스 주요 뉴스해당 언론사로 연결됩니다.
추천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