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한화, 김태균 86G 연속 출루 기록 특별 시상식 실시

입력 2017.06.19. 15:35 댓글 0

한화 이글스는 오는 21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리는 넥센 히어로즈와 홈경기에서 클리닝타임에 맞춰 김태균의 86경기 연속 출루 기록에 대한 특별 시상식을 진행한다.

김태균은 지난 2016년 8월7일 대전 NC전부터 2017년 6월3일 대전 SK전까지 301일 동안 86경기 연속 출루 기록을 세웠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이상학 기자] 한화 이글스는 오는 21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리는 넥센 히어로즈와 홈경기에서 클리닝타임에 맞춰 김태균의 86경기 연속 출루 기록에 대한 특별 시상식을 진행한다.

이날 시상식에는 김신연 한화 이글스 대표이사가 김태균에게 구단에서 자체 제작한 기념 트로피 및 액자, 꽃다발을 각각 전달할 예정이며 구본능 한국야구위원회(KBO) 총재가 기념 트로피를 전달할 예정이다.

김태균은 지난 2016년 8월7일 대전 NC전부터 2017년 6월3일 대전 SK전까지 301일 동안 86경기 연속 출루 기록을 세웠다.

이는 1994년 스즈키 이치로가 세운 일본 프로야구 최다 연속 출루 기록인 69경기와 1949년 미국 메이저리그 테드 윌리엄스가 기록한 84경기를 넘어선 기록으로 김태균은 이 부문에서 한·미·일 최고 기록 보유자가 됐다. /waw@osen.co.kr

관련 태그
추천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