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홈런시 9승 1무' 김동엽, SK 새로운 승리요정

입력 2017.05.20. 10:20

그야말로 승리요정이다.

김동엽은 올 시즌 38경기 출장해 타율 2할8푼3리, 10홈런, 34타점을 기록 중이다.

김동엽은 아직 '멀티 홈런' 없이 10경기서 10홈런을 기록 중이다.

SK는 김동엽이 홈런을 때린 10경기서 9승1무를 거뒀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최익래 기자] 그야말로 승리요정이다. 김동엽(27)의 홈런은 SK의 승리로 이어지고 있다.

SK는 19일 창원 마산야구장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NC전을 11-1로 승리했다. 선발투수 윤희상이 6이닝 1실점을 기록해 시즌 3승째를 거뒀다.

윤희상의 호투보다 눈길을 끌었던 건 역시 타선의 힘이었다. SK는 이날 경기 12안타 13사사구 11득점을 기록했다. 해결사는 중심타선이었다. 최정-제이미 로맥-한동민으로 꾸려진 클린업트리오는 4안타, 2홈런, 7타점으로 NC 마운드를 맹폭했다.

클린업트리오는 아니었지만 김동엽의 활약도 빛났다. 6번타자 겸 우익수로 선발출장한 김동엽은 2-0으로 앞선 1회 2사 2루 첫 타석에 들어섰다. 상대 선발 최금강이 자신 있게 속구를 뿌렸지만 김동엽의 방망이가 이를 놓치지 않았다. 두 경기 연속 아치였다.

김동엽은 올 시즌 38경기 출장해 타율 2할8푼3리, 10홈런, 34타점을 기록 중이다. 지난해 KBO리그에 데뷔한 그는 6홈런을 기록한 바 있다. 이미 한 시즌 최다 홈런 기록을 경신한 것이다.

주목할 건 김동엽 홈런의 순도다. 김동엽은 아직 '멀티 홈런' 없이 10경기서 10홈런을 기록 중이다. SK는 김동엽이 홈런을 때린 10경기서 9승1무를 거뒀다. 김동엽의 홈런은 그야말로 승리의 파랑새인 셈.

그럴 수밖에 없다. 역전 홈런만 세 개, 동점 홈런이 한 개였다. 전체 10홈런 중 소위 '찬스'에서 터져나온 한 방만 해도 절반에 육박한다.

김동엽은 0-1로 뒤지고 있던 지난달 19일 앤디 밴헤켄(넥센)을 상대로 좌월 3점포를 뽑아낸 바 있다. 이어 7일 경기서는 3-6으로 뒤진 9회 1사 2, 3루에서 김세현에게 홈런을 때려냈다. 넥센팬들의 허탈함은 말할 수 없었다. 이어 14일 KIA전서도 끝내기 홈런을 때려낸 그였다.

김동엽은 이날 홈런으로 두 자릿수 대포 고지에 올라섰다. 1위인 팀 선배 최정(13홈런)은 물론 재비어 스크럭스-한동민(이상 11홈런)에 이은 공동 4위. 최형우와 나란히 서있는 것이다.

이제 시즌의 4분의 1을 돌파한 상황. 김동엽의 홈런포는 SK 다이너마이트 타선의 방점을 찍고 있다. /ing@ose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