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임창용이 또' 충격의 5실점..백투백 홈런 허용하며 패전 위기

고재완 입력 2017.05.19. 21:34 수정 2017.05.19. 21:44 댓글 0

KIA 마무리 임창용이 또 다시 불을 질렀다.

임창용은 19일 광주 KIA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두산 베어스와의 홈경기에서 6-2로 앞선 9회 등판해 홈런 2방에 5실점하며 승리 눈앞에서 제물이 됐다.

⅓이닝 4안타(2홈런) 1볼넷 1삼진 5실점.

1사 1,2루에서 최주환을 맞은 임창용은 풀카운트까지 가는 접전 끝에 140㎞ 직구를 던졌지만 비거리 115m짜리 중월 스리런 홈런을 허용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9일 오후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2017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 두산 베어스의 주말 3연전 첫 번째 경기가 열렸다. KIA 임창용. 광주=송정헌 기자 songs@sportschosun.com/2017.05.19
KIA 마무리 임창용이 또 다시 불을 질렀다.

임창용은 19일 광주 KIA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두산 베어스와의 홈경기에서 6-2로 앞선 9회 등판해 홈런 2방에 5실점하며 승리 눈앞에서 제물이 됐다. ⅓이닝 4안타(2홈런) 1볼넷 1삼진 5실점.

선두타자 허경민부터 볼넷으로 내보내며 흔들리는 모습을 보인 임창용은 오재원을 헛스윙 삼진으로 잡았지만 류지혁에게 우익수 앞 안타를 허용해 1사 1,2루를 만들어줬다. 임창용은 이어진 타자 민병헌에게도 우전 적시타를 허용하며 1실점했다.

1사 1,2루에서 최주환을 맞은 임창용은 풀카운트까지 가는 접전 끝에 140㎞ 직구를 던졌지만 비거리 115m짜리 중월 스리런 홈런을 허용했다. 이어 다음 타석에 선 닉 에반스에게도 3구 144㎞ 패스트볼을 던졌지만 다시 우측 담장을 넘기는 120m 솔로포를 내줬다.

올시즌 9번째 백투백 홈런이자 두산의 두번째 연속 홈런이었다.

KIA는 9회 현재 6-7로 뒤지고 있다.

광주=고재완 기자 star77@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