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이슈 포커스] 로저스의 셀틱, 조기 우승 눈앞에..무패 유지

노영래 입력 2017.02.17. 14:58 댓글 0

브랜단 로저스(43) 감독의 셀틱이 리그 조기 우승을 목전에 두고 있다.

셀틱은 오는 19일 자정(한국시간) 머더웰과의 스코티시 프리미어리그 25라운드 홈 경기를 치른다.

현재 2위 에버딘에 승점 24점이 앞서있는 셀틱은 이번 25라운드서 머더웰을 이기고 에버딘이 비기거나 패한다면 자력 우승이 확정된다.

로저스 감독이 이끄는 셀틱은 이미 스코티시 리그컵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탈코리아] 노영래 기자= 브랜단 로저스(43) 감독의 셀틱이 리그 조기 우승을 목전에 두고 있다.

셀틱은 오는 19일 자정(한국시간) 머더웰과의 스코티시 프리미어리그 25라운드 홈 경기를 치른다. 현재 승점 70점을 기록 중인 셀틱은 오는 머더웰과의 홈 경기에서도 승리가 예상된다.

셀틱은 지난 24경기를 치르는 동안 단 1무만 거두고 모두 이겼다. 홈 원정 가릴 것 없이 스코틀랜드를 평정했다. 이번에 상대할 머더웰은 9위에 머물러 있는 팀으로 최근 리그 5경기에서 단 1승(1무 3패)에 그치며 분위기가 좋지 않다.

시즌 종료까지 아홉 라운드가 남아 있는 가운데 셀틱의 조기 우승 가능성은 매 라운드 커진다. 현재 2위 에버딘에 승점 24점이 앞서있는 셀틱은 이번 25라운드서 머더웰을 이기고 에버딘이 비기거나 패한다면 자력 우승이 확정된다. 에버딘이 남은 경기를 모두 이겨도 최대 승점이 71점을 넘을 수 없기 때문이다.

▲ 로저스의 셀틱, 조기 우승 코앞

(남은 라운드 수 9경기)
1위 셀틱 :: 23승 1무 0패 – 70점

2위 에버딘 :: 14승 4무 6패 – 46점
→ 다음 라운드 패할 시 최대 승점 70점
→ 다음 라운드 비길 시 최대 승점 71점

로저스 감독이 이끄는 셀틱은 이미 스코티시 리그컵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 11월 28일(한국시간) 에버딘을 상대로 3-0 승리를 거둬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셀틱의 올 시즌 첫 번째 우승컵이자, 로저스 개인 커리어를 통틀어 첫 번째 트로피였다.

사실상 리그 우승도 확정이 유력한 상황에서 로저스 감독은 무패 우승 타이틀을 따내기 위해 마지막까지 내달리고 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